(매클린, 버지니아주 2018년 9월 19

Твори з української літератури

(매클린, 버지니아주 2018년 9월 19일 PRNewswire=연합뉴스) 마스(Mars)가 ‘SIG(지속가능한 세대, Sustainable in a Generation)’ 계획을 시작한 지 1년 만에 자사 비즈니스를 운영하는 방식에 혁신적인 변화를 일으키기 시작했다. 군부 쿠데타와 ‘무늬만 민정’이 반복되는 태국은 ‘소프트 독재’ 국가다. 한국이 지나온 권위주의 통치 시대에 머물러 있다. 1인당 국민소득은 한국의 4~5분의 1이다. 덜 민주화되고 소득이 적다는 이유로 한국 중앙집중화를 태국과 [...]

{Теґи: , , , , } {Більше...}

(방콕·홍콩·베이징=연합뉴스) 김

Твори з української літератури

(방콕·홍콩·베이징=연합뉴스) 김상훈 안승섭 심재훈 특파원 = 올해 전 세계에서 발생한 태풍 중 가장 강력한 슈퍼 태풍 ‘망쿳’의 직격탄을 맞은 필리핀에서 인명피해가 눈덩이처럼 불어나고 있다. 당국이 초기에 집계한 사망자는 20여 명에 불과했지만, 태풍이 물러난 뒤 알려지지 않았던 피해 상황이 속속 전파되면서 사상자 수가 크게 늘고 있다. 홍콩에서는 항공편 운항이 전면 중단돼 10만 명이 넘는 관광객들의 발이 [...]

{Теґи: , , , , } {Більше...}

(테헤란=연합뉴스) 강훈상 특파원

Твори з української літератури

(테헤란=연합뉴스) 강훈상 특파원 = 카타르 국영 카타르항공은 지난 회계연도( 송고 ▲ 원더풀 라이프 = 스티븐 제이 굴드 지음. 김동광 옮김. 대중적으로 사랑받았던 미국 고생물학자이자 진화생물학자 스티븐 제이 굴드(1941~2002년)가 20세기 초 캐나다 로키산맥 버제스 혈암에서 캄브리아기의 생물군이 대량 발굴된 사건을 통해 생명 진화의 무목적성을 설파한다. 우리는 흔히 의식을 가진 인류의 등장이 진화 역사의 필연이라고 생각한다. 마치 [...]

{Теґи: , , , , } {Більше...}

스퇴거 박사는 «인간 유전자에 관

Твори з української літератури

스퇴거 박사는 «인간 유전자에 관한 현재의 연구들은 의학적 중요도를 반영하지 않고 있다»면서 «인간 질병과 매우 밀접한 관련이 있는 많은 유전자가 아직 연구되지 않고 있으며, 대신 사회적 영향력과 연구비 지원 방식이 현재의 연구를 과거와 같은 주제로 이끌고 있다»고 강조했다. 논문 공동저자인 루이스 아마랄 박사도 «인간 게놈프로젝트로 모든 것이 바뀌었어야 하는데 그대로며, 과학자들은 같은 자리에 똑같은 유전자를 [...]

{Теґи: , , , , } {Більше...}

재취업 지원 프로그램 참관 등 일

Твори з української літератури

재취업 지원 프로그램 참관 등 일자리 문제도 점검(군산=연합뉴스) 민경락 기자 =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9일 고용·산업 위기지역인 군산을 찾아 경제 상황을 점검한다.▲ 경향신문 = 평양 남북정상회담, 비핵화ㆍ평화정착의 주춧돌 되기를 국가균형발전 제대로 해야 ‘서울 집중’ 막을 수 있다 ‘댓글 지시’ 녹취록 나온 이명박, 결국 그가 ‘몸통’이었나 ▲ 서울신문 = 문 대통령, 김 위원장 비핵화 [...]

{Теґи: , , } {Більше...}

이어 신세대 국악인으로 구성된 ‘

Твори з української літератури

이어 신세대 국악인으로 구성된 ‘환타스틱 코리아’는 우리 전통 가락과 삼바 리듬이 절묘하게 어우러진 무대를 선보여 참가자들로부터 유쾌한 반응을 끌어냈다. 또 현지 성악가들이 ‘겨울연가’ 등 인기 드라마 OST를 노래하는 한류 클래식, ‘하이힐’ ‘카운트다운’ 등 브라질에서 활동하는 케이팝 그룹 공연, 지역별 케이팝 경연대회 수상팀들의 경연 등 현지 한류 팬들을 행사의 주인공으로 내세운 프로그램도 큰 호응을 얻었다. 한국농식품유통공사(aT)는 [...]

{Теґи: , , , , } {Більше...}

중국, 일본, 러시아, 우즈베키스탄

Твори з української літератури

중국, 일본, 러시아, 우즈베키스탄, 카자흐스탄 등 아시아 5개국에 거주하는 재외 한인 동포 작가 25명이 참여해 작품 110여점을 출품했다. 이번 전시는 작품에서 나타나는 주제 의식과 모티브를 분석해 4개 부분으로 구성된다. 출장샵추천 ‘기억, 이산의 역사’ 주제에서는 강제 이주에 대한 후손들의 기억이 다뤄진다. 1951년 카자흐스탄 우슈또베시에서 태어난 문 빅토르의 캔버스 유채화 ’1937년 강제이주열차’는 연해주에서 부유하게 살고 있던 고려인들이 [...]

{Теґи: , } {Більше...}